나의 기부현황|계명대학교|총동창회|사이트맵

후학사랑기금
6.25참전국출신학생 장학기금
고려인출신학생 장학기금

협약 체결소식

HOME :: 알림소식 :: 협약 체결소식
계명대-울릉군 향토생활관 건립 협약 체결
작성자 : 대외협력팀

Date : 2017-04-19|Hit : 382



계명대, 울릉군과 향토생활관 건립 협약 체결 
 

- 4월 10일(월) 11시, 계명대 성서캠퍼스 본관 제1회의실에서
계명대-울릉군 향토생활관 건립 협약 체결

- 울릉군은 향토생활관 건립을 위해 계명대에 1억 원 출연

  10일(월) 11시 계명대 성서캠퍼스 본관 제1회의실에서 계명대(총장 신일희)와 울릉군(군수 최수일)가 향토생활관 건립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신일희 계명대 총장과 최수일 울릉군수 등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인재육성을 위한 관·학 협력체제 구축을 내용으로 하는 계명대 향토생활관 건립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계명대는 울릉군로부터 향토생활관 운영비용으로 발전기금 1억 원을 출연 받고, 울릉군은 지역 학생 10명을 계명대 기숙사에 입사시킬 수 있게 됐다.
  계명대는 향토생활관 입사생 10명분에 대해 ‘울릉군 향토생활관’이라는 명칭을 부여하고, 이에 대한 학생 선발권한을 울릉군에 위임하기로 했다.
 
  신일희 계명대 총장은 “울릉도는 우리나라에서 지리적으로 정치적으로 매우 중요한 지역이라고 생각한다” , “이런 지역을 발전시키고 지키기 위해서는 더욱 훌륭한 인재들이 많이 필요하고 그런 인재를 키워내는 것이 대학의 소임이라고 생각한다. 울릉군과 함께 그 소임을 잘 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최수일 울릉군수는 “이번 향토생활관 건립을 통해 울릉군의 학생들이 더욱 학업에 열중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며, “뿐만 아니라, 울릉군은 교육 인프라가 타 지역에 비해 열악한 수준이라 대학의 관심이 절실하다” 며 계명대에 교육투자를 요청하기도 했다.
 
  계명대는 2009년 고령군과 향토생활관 건립 협약을 시작으로 현재 경북지역의 시·군과 향토생활관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2020년 1월 완공을 목표로 지하 1층, 지상 10층, 수용인원 656명 규모의 향토생활관을 건축하고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으로